2016년 2월 기증자료

|



윤경로 친일인명사전편찬위원장, 민주화운동 관련 자료 기증


지난 1월, 윤경로 친일인명사전편찬위원장이 1970년~80년대 민주화운동 관련 자료를 기증하였다. 

총 240건에 달하는 방대한 분량의 자료는 당시 노동조합, 교회, 사회단체 등이 발행한 성명서, 대국민 호소문, 진정서들이다. 1978년 동일방직사건, 1979년 크리스챤 아카데미사건, 1979년 긴급조치 위반 수형자 석방 사건 등 중요한 시국사건 기록도 포함되어 있다.


‘우리는 지금 전체사회가 커다란 감옥으로 변질되고 있는 답답한 현실 속에 살고 있다. 이 감옥의 이름은 유신체제이다’라는 문구가 실려 있는 문서는 당시의 엄혹한 시대상을 잘 보여준다. ‘갱지’로 불린 값싼 종이 전단지마다 민주주의가 압살당하는 현실에 맞선 노동자, 학생, 종교인들의 목소리가 담겨있다. 이들은 유신체제하의 부당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주변 사람들과 돌려보라는 당부도 전단지 귀퉁이에 적어 놓았다.



심정섭 지도위원, 제39차 자료기증 도서류 총 15점 보내와


지난 2월 1일, 심정섭 지도위원 겸 친일인명사전편찬위원이 39번째로 자료를 기증하였다.『(政界秘史)事實의 全部를 記述한다』(1966),近園隨筆(근원수필)(1948),今日(금일)의 政客(정객)들(1949)등 총15권의 도서이다.

그 중(정계비사)사실의 전부를 기술한다(1966)는 다양한 사진과 함께 1950년대 정치가들의 회고, 평전이 수록되어 있다.



김효순 지도위원, 도서 100권 기증


지난 2월 17일, 연구소 지도위원인 김효순 전 한겨레 대기자역사와 사회의식,한국 사회에 주는 충고등 총 100권의 도서를 기증하였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식민지역사박물관 > 기증자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6년 6월 기증자료  (0) 2016.07.27
2016년 3월 기증자료  (2) 2016.05.09
2016년 2월 기증자료  (0) 2016.03.31
2016년 1월 기증자료  (0) 2016.02.25
2015년 10월 기증자료  (0) 2016.02.22
2015년 8월 기증자료  (0) 2015.10.01
TRACKBACK 0 And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