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ync'에 해당되는 글 5건

  1. 2012.03.21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5화
  2. 2012.01.11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3화
  3. 2012.01.03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2화 (1)
  4. 2011.12.29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1화
  5. 2011.12.28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프롤로그 (1)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5화

|

민족문제연구소 홈페이지에서는 SYNC편집진과 조남준 작가의 허락을 받아 연재 중인 <지금도 말할 수 없다>를 웹진 보기로 공개하고 있습니다. 해방정국, 국민들의 지지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역청산 되어버린 반민특위의 역사, 그리고 이승만의 이야기. 우리 모두가 알아야할 이야기 아닐까요. 링크 옮겨 봅니다.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5화에는 반민특위 와해 후, 한참이 지나서야 발간된 친일인명사전의 선정기준을 요약해서 들고 있습니다. 아직까지 일부에서는 친일인명사전의 선정기준을 몇몇 사례들을 들어 일방적으로 매도하고 있기도 합니다. 이기회에 한번 선정기준을 보는건 어떨까요. 

1.매국, 수작(습작)과 일본 제국의회의원 / 2. 중추원 / 3. 관공리 / 4. 사법 / 5. 경찰 / 6. 군 / 7. 친일전쟁협력단체 / 8. 언론 / 9. 교육, 학술 / 10. 개신교 / 11. 천주교 / 12. 불교 / 13. 천도교 / 14. 유림 / 15. 문학 / 16. 음악, 무용 / 17. 미술 / 18. 연극영화 / 19. 경제 / 20. 전쟁협력자 / 21. 해외 - 만주 / 22. 해외 - 일본 / 23. 해외 - 중국, 러시아, 기타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5)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4)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3)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2)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1)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프롤로그

 
 
 
 
 


http://ibuild.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SYNC는 2011년 1월에 창간한 만화 잡지입니다. 격월간이며 인문만화 교양지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주된 연재 만화로는 4.19혁명을 조명한 <봄.봄.봄>, 일본군 위안부 문제가 도쿄재판에서 어떤 식으로 묵살되었는지를 다룬 <위안부 리포트2>(이미 출판된 『위안부리포트』의 후속편입니다.) 문학을 만화로 풀이한 <현대문학 명랑해제>, 현대 한국사회의 성희롱 인식을 다룬 <성희롱, 농담은 없다>, 독후감만화 <책 읽는 초코비> 등이 있습니다. 

※SYNC 구독신청 문의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서 가능하다고 합니다. 

SYNC 블로그SYNC 페이스북 페이지



   
자료실 고양이 │ 민족문제연구소 자료실
못난 조상이 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친일인명사전의 기적,역사관 건립으로 이어가겠습니다.
TEL 02-969-0226 / E-mail historyact@hanmail.net
Trackback 0 And Comment 0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3화

|
민족문제연구소 홈페이지에서는 SYNC편집진과 조남준 작가의 허락을 받아 연재 중인 <지금도 말할 수 없다>를 웹진 보기로 공개하고 있습니다. 해방정국, 국민들의 지지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역청산 되어버린 반민특위의 역사, 그리고 이승만의 이야기. 우리 모두가 알아야할 이야기 아닐까요. 링크 옮겨 봅니다. 


ⓒ 조남준


6.6사건은 반민특위 탄압의 결정판 이었습니다. ⓒ 조남준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3화에서는 반민특위에 대한 방해공작, 그리고 그 결정판인 6.6 사건이 나옵니다.
정말로 방석 안에 돈을 넣거나 반민특위 위원들을 친일이라 비난 하는 등을 시작으로 총기오발을 가장한 암살계획, 그리고 경찰이 직접 반민 특위를 습격하는 사건까지 일어나게 됩니다.

군과의 대립 / 투서함 / 돈방석 / 끊임없는 방해공작 / 총기 오발 사건 / 6.6사건 /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3)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2)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1)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프롤로그

 


SYNC는 2011년 1월에 창간한 만화 잡지입니다. 격월간이며 인문만화 교양지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주된 연재 만화로는 4.19혁명을 조명한 <봄.봄.봄>, 일본군 위안부 문제가 도쿄재판에서 어떤 식으로 묵살되었는지를 다룬 <위안부 리포트2>(이미 출판된 『위안부리포트』의 후속편입니다.) 문학을 만화로 풀이한 <현대문학 명랑해제>, 현대 한국사회의 성희롱 인식을 다룬 <성희롱, 농담은 없다>, 독후감만화 <책 읽는 초코비> 등이  있습니다.  

※SYNC 구독신청 문의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서 가능하다고 합니다.

SYNC 블로그, SYNC 페이스북 페이지



    
자료실 고양이 민족문제연구소 자료실
못난 조상이 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친일인명사전의 기적,역사관 건립으로 이어가겠습니다.
TEL 02-969-0226 / E-mail
historyact@hanmail.net 
Trackback 0 And Comment 0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2화

|
민족문제연구소 홈페이지에서는 SYNC편집진과 조남준 작가의 허락을 받아 연재 중인 <지금도 말할 수 없다>를 웹진 보기로 공개하고 있습니다. 해방정국, 국민들의 지지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역청산 되어버린 반민특위의 역사, 그리고 이승만의 이야기. 우리 모두가 알아야할 이야기 아닐까요. 링크 옮겨 봅니다. 


ⓒ 조남준

반민특위는 1949년 1월 8일부터 그해 8월 31일까지 240일 동안 모두 682명의 반민자를 조사하고 559명을 검찰로 송치했습니다. 하지만 재판 종결로 형이 선고된 반민자는 12명 이고 그 중 5명은 집행유예라 실제 처벌자는 7명밖에 안되었습니다. ⓒ조남준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2화에서는 반민특위의 반민자 검거가 서술됩니다. 이광수, 최남선, 최린, 김연수 등등 유명한 사람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이들이 반민특위에 검거되어 재판을 받는 모습들은 각각 다릅니다. '친일파'라고만 해도 많은 범위가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기업, 언론, 예술, 경찰, 귀족 관공리 들을 검거하던 반민특위는 군까지 손을 대기 시작합니다.

반민특위의 반민자 검거 /  정국은 검거 / 김대우 검거 / 김태석 검거 / 이광수 검거 / 최남선 검거 / 최린 검거 / 박중양 검거 / 김연수 검거 / 밀항자 방의석 /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2)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1)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프롤로그

 


SYNC는 2011년 1월에 창간한 만화 잡지입니다. 격월간이며 인문만화 교양지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주된 연재 만화로는 4.19혁명을 조명한 <봄.봄.봄>, 일본군 위안부 문제가 도쿄재판에서 어떤 식으로 묵살되었는지를 다룬 <위안부 리포트2>(이미 출판된 『위안부리포트』의 후속편입니다.) 문학을 만화로 풀이한 <현대문학 명랑해제>, 현대 한국사회의 성희롱 인식을 다룬 <성희롱, 농담은 없다>, 독후감만화 <책 읽는 초코비> 등이  있습니다.  

※SYNC 구독신청 문의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서 가능하다고 합니다.

SYNC 블로그, SYNC 페이스북 페이지



    
자료실 고양이 민족문제연구소 자료실
못난 조상이 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친일인명사전의 기적,역사관 건립으로 이어가겠습니다.
TEL 02-969-0226 / E-mail
historyact@hanmail.net 


Trackback 0 And Comment 1
  1. cheap ray ban sunglasses 2013.04.28 21:34 address edit & del reply

    행복을 졸겨야 할 시간은 지금이다. 행복을 즐겨야 할 장소는 여기다.Topics related articles:


    http://sooltong.tistory.com/206 新建文章 9

    http://kimotokanon.tistory.com/587 新建文章 2

    http://fordpremiere.tistory.com/305 新建文章 7

    http://imskor.tistory.com/25 新建文章 10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 제1화

|
민족문제연구소 홈페이지에서는 SYNC편집진과 조남준 작가의 허락을 받아 연재 중인 <지금도 말할 수 없다>를 웹진 보기로 공개하고 있습니다. 해방정국, 국민들의 지지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역청산 되어버린 반민특위의 역사, 그리고 이승만의 이야기. 우리 모두가 알아야할 이야기 아닐까요. 링크 옮겨 봅니다. 


ⓒ 조남준



 

친일지주, 자본가들이 반민법 제정 반대 운동 단체에 후원금을 지원하는 등 반민법 통과를 필사적으로 저지하는 가운데 국회와 이승만은 끝까지 충돌하게 됩니다. ⓒ조남준




본격적인 연재 시작입니다. 1화의 목차는 다음과 같습니다. 

반민특위의 시작 / 친일파의 저항 / 이승만과 반민특위와 충돌 / 반민특위의 발족 / 반민특위와 이승만/ 

'반민족행위 처벌법'(반민법) 제정부터 반민특위가 만들어 지기까지는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습니다. 이승만과 충돌한 것은 가장 큰 일이었지요.  결국 반민법은 공포되고 반민특위는 발족했지만 이승만은 계속 반민특위를 견제 해 나갑니다.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반민특위(1)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프롤로그

 


SYNC는 2011년 1월에 창간한 만화 잡지입니다. 격월간이며 인문만화 교양지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주된 연재 만화로는 4.19혁명을 조명한 <봄.봄.봄>, 일본군 위안부 문제가 도쿄재판에서 어떤 식으로 묵살되었는지를 다룬 <위안부 리포트2>(이미 출판된 『위안부리포트』의 후속편입니다.) 문학을 만화로 풀이한 <현대문학 명랑해제>, 현대 한국사회의 성희롱 인식을 다룬 <성희롱, 농담은 없다>, 독후감만화 <책 읽는 초코비> 등이  있습니다.  

※SYNC 구독신청 문의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서 가능하다고 합니다.

SYNC 블로그, SYNC 페이스북 페이지



    
자료실 고양이 민족문제연구소 자료실
못난 조상이 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친일인명사전의 기적,역사관 건립으로 이어가겠습니다.
TEL 02-969-0226 / E-mail
historyact@hanmail.net 
Trackback 0 And Comment 0

[만화]"지금도 말할 수 없다" -프롤로그

|
민족문제연구소 홈페이지에서는 SYNC편집진과 조남준 작가의 허락을 받아 연재 중인 <지금도 말할 수 없다>를 웹진 보기로 공개하고 있습니다. 해방정국, 국민들의 지지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역청산 되어버린 반민특위의 역사, 그리고 이승만의 이야기. 우리 모두가 알아야할 이야기 아닐까요. 링크 옮겨 봅니다. 


ⓒ조남준


최난수, 홍택희가 암살리스트로 제시한 15명은 김병로, 권승렬, 신익희, 유진산, 서순영, 김상덕, 김상돈, 이철승, 김두한, 서용길, 서성달, 오택관 최국현, 홍순옥, 곽상훈 이었습니다. ⓒ조남준



프롤로그는 반민특위 요원 암살음모부터 시작합니다. 서울시경 차석 홍택희, 서울시경 수사과장 최난수, 전 서울시경 수사과장 노덕술이 백민태에게 반민특위 요원 암살을 지시했습니다. 하지만 이 암살음모는 백민태의 자수로 끝나게 되지요. 그러면 이들은 왜 반민특위 위원들을 암살하려고 했을까요?

"지금도 말할 수 없다" -  프롤로그 바로가기

 


SYNC는 2011년 1월에 창간한 만화 잡지입니다. 격월간이며 인문만화 교양지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주된 연재 만화로는 4.19혁명을 조명한 <봄.봄.봄>, 일본군 위안부 문제가 도쿄재판에서 어떤 식으로 묵살되었는지를 다룬 <위안부 리포트2>(이미 출판된 『위안부리포트』의 후속편입니다.) 문학을 만화로 풀이한 <현대문학 명랑해제>, 현대 한국사회의 성희롱 인식을 다룬 <성희롱, 농담은 없다>, 독후감만화 <책 읽는 초코비> 등이  있습니다.  

※SYNC 구독신청 문의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서 가능하다고 합니다.

SYNC 블로그, SYNC 페이스북 페이지



    
자료실 고양이 민족문제연구소 자료실
못난 조상이 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친일인명사전의 기적,역사관 건립으로 이어가겠습니다.
TEL 02-969-0226 / E-mail
historyact@hanmail.net 
Trackback 0 And Comment 1
  1. ray ban wayfarer 2013.04.28 03:47 address edit & del reply

    본교의 한국어과 학생들을 대상으로

prev | 1 | next